Category

  • 카테고리 없음

Archive

  • 전체 그림
  • 천수각
  • 관광 부흥 기념관
  • 서쪽 망루
  • 西望 기념관
  • 민구 자료관
  • 매점

크리스천 역사 자료들

무역과 교류의 시기에 초기 유럽국가들의 찬란한 기독교 문화와 문명이 도입되었다. 시민 봉기 시대의 말에 포르투갈인들이 배를 타고 하나 둘씩 일본에 들어왔고 새로운 유럽 문화를 전했다. 기독교를 비롯한 유럽의 중세 문화가 시마바라 지역에 활발하게 전파되었다.

그 이후 봉건 영주인 아리마 하루노부는 서양과의 교역을 강력하게 추진했고 스스로 크리스천 다이묘가 되어 기독교 보호에 앞장섰다. 따라서 시마바라 지역은 기독교 왕국이 되는 듯 보였다. 이 지역의 여러 곳에서 교회가 지어졌고, 세미나리요 (<P. 세미나리즈=초등 이론 학교)가 아리마에 문을 열었고 콜레지에오 (<P. 콜레지즈=상급 이론 학교)가 후에 카즈사에 개교했다.

이곳에서 치지와 미구엘을 비롯한 네 명의 소년들이 교황과의 명예로운 인터부를 위해 로마로 여행을 감행하는 영웅적인 업적을 수행했다. 동방과 서방의 협상의 역사에서 빛나는 첫 페이지는 시마바라에서 시작되었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억압의 시대에 강력한 억압 속에서도 지속된 신앙의 역사를 증거하는 많은 증거들이 수집되어 전시되고 있다.

기독교가 번성했지만 토요토미 히데요시의 선교자 추방 명령에서 시작된 에도 쇼구나테의 고립 선언서와 반 기독교 칙령으로 인해 상황은 완전히 바뀌었다. 강력하고 집중적인 기독교 억압이 시작되었고 이 지역의 주민들은 개종 혹은 죽음이라는 가혹한 선택을 강요당했다.

이러한 가혹한 시대에도 신앙의 자유를 결코 포기하지 않는 사람들이 있었다. 이러한 사람들은 “숨은 기독교인’이라고 불렀다. 그리고 그들은 자신들의 신앙을 계속 지켜나갔고 다른 성상들 속에 숨긴 예수나 마리아 상에 기도 드렸다. 이는 다른 사람들이 자신들이 기독교인임을 알아채지 못하게 하기 위한 방편이었다. 이 성은 일본 전역에 걸친 광범위하고 귀중한 수집품으로 유명하다.

시마바라 봉기 때에 건물의 한 귀퉁이에서 일본 전역을 뒤흔든 봉기 상황을 잘 말해주는 역사적인 자료들이 수집되었다. 영주 아리마의 뒤를 이어 마츠쿠라 시게마사가 이 성의 새로운 봉건 영주로 이 지역에 부임했다. 새로운 영주는 시마바라 성을 축조했고 시마바라 지역의 통치를 강력하게 이끌어나갔다. 그러나 시게마사의 아들인 카츠이에(시게츠구)의 다음 통치 때에 지역주민들에 대한 잔혹행위가 계속되어 결국 시마바라 봉기가 발발했다.

30,000 명의 농부들을 이끌고 봉기를 주도한 아마쿠사 시로의 그림, 몇 달 간에 걸친 치열한 접전을 묘사하는 그림, 당시에 사용되었던 손으로 만든 수제 창, 수제 대포 껍질 등등이 전시되어 있다. 이 성을 장악했던 농부들이 결국 전멸되었지만 변함없는 신앙심으로 기도를 그치지 않기 위해 그들이 금으로 만든 십자가는 그 당시의 비극을 잘 말해주고 있다.

농민 봉기 이후 시마바라 지역의 남부 지역 전체는 사막이 되다시피 했다. 그러나 점차 회복되었다. 가혹한 기독교인 박해가 그 이후에도 계속되었다. 충성 시험과 금지된 게시판, 교파와 종파의 기록물들이 이를 증언해 주고 있다.

 


 

지역 문서들과 보물

성주들은 빠르게 교체되었다. 즉 영주 아리마에서부터 마츠쿠라와 코리키까지 성주들은 다양했다. 그러나 영주 마츠다이라 타다푸사가 이 지방에 부임한 이후 약 200 년간 안정적인 통치가 지속되었다. 이 지역 주민들의 마음 또한 안정되어 문화와 경제가 발전했다.

모든 시마바라 봉건 영주들은 하나같이 학문을 사랑하는 자들이었고 이 덕분에 이 지역에서는 문화와 학문이 번성할 수 있었다. 봉건 영주와 시마바라 성과 관련된 문화가 이 지역 관련 문서 코너에 전시되어 있다.

‘신키’, ‘신소쿠’ 검은 마츠다이라 가문의 가보였고 이 성의 수호신이기도 했다. 갑옷, 투구, 두 개의 부채로 된 가문 문장으로 된 물건들은 궁궐에서 사용된 것들이다. 게다가 봉건 군주에게서 봉토를 받는 신하인 봉신의 갑옷과 투구를 비롯한 비밀서적과 면허증이 기증되어 전시되고 있다. 이러한 물건들은 우리 고장의 풍요로운 문화를 잘 보여주는 일부 물건들일 뿐이다.



 

민속 자료

지역의 문서들과 보물이 전시되어 있는 2 층 외에도 일반 서민들이 사용했던 많은 물품들을 감상할 수 있다. 이런 물건들은 모두 향수를 자극하는 옛 물건들이고 이런 물건들을 보고 있다 보면 시간이 잠시 멈춘 듯한 착각에 빠지게 된다.
그 중에서도 최고의 물건은 인체 해부도이다. 이것은 어의였던 카쿠 수케유키 이치카와 타이보쿠와 시에볼드로부터 사사한 다른 사람들이 기록한 해부도이다. 이 해부도는 해부에 관한 서양 학문의 지식을 활용했고 이를 기록했다. 이 해부도는 시마바라 문화가 어느 정도 수준이었는지를 잘 말해준다.



 

시마 바라의 역사적인 거리 풍경을 360도 만끽할 수 있습니다.
시마 시내와 비잔 바다 너머에는 구마모토 산을 전망 할 수 있습니다.

 



 

下へスクロール
下へスクロール

1F 120 명 수용의 영상 홀에서 200 인치의 와이드 스크린에서 분화 활동의 경과 등을 소개하는 내용을 15 분 정도 상영
2F 전시실 특별전과 계절 이벤트 등의 전시 공간

 

 

 

전국의 명성 그림 등을 전시
일본 수건에 그려진 일본 전국의 성 그림과 각 지방의 특색있는 다양한 목각 인형을 전시

세이보 기념관

이 기념관은 문화 훈장을 수여한 우리 고장의 키타무라 세이보의 88 회 생신을 축하하기 위해 개장한 기념관이다. 그는 우리 나라의 전통 조각의 명장(위대한 권위자)이다. 이는 약 1 세기 동안 오랜 창작 정신을 계승한 세계에서 유례가 없는 조각품이다. 가장 중요한 작품들 중에서 약 60 점이 전시되어 있다.

그가 조각가를 꿈꿀 당시의 젊은 시기의 에너지와 활력으로 가득 찬 작품들이 전시되어 있다. 큰 전쟁이라는 격동의 시기에 살아 남은 평가를 갈구하는 이미지들과 평화에 대한 염원으로 가득한 작품들이다. 평화롭게 구현된 염원은 우리의 마음 속에 강력한 인상을 불러 일으킨다. 60 년의 생일을 맞은 이후에도 여전히 왕성하게 활동하는 그의 창작 활동을 엿볼 수 있으며 새로운 단계에 진입한 예술의 경지를 보여주고 있다. 그의 무한한 창작 활동은 실로 감탄할 만하다.

현재 외부에 전시된 위대한 작품들은 매 계절마다 시마바라 성의 색으로 포장된다. 이 작품들은 이곳을 찾는 모든 사람들이 자유롭게 접근 가능하며 꽃으로 장식된다.

메이지, 다이쇼, 쇼와의 생활이 연상된다 그리운 민구을 전시하고 있습니다.

시마 바라의 특산품과 향토의 맛을 즐길 수 있습니다.
그 중에서도 인기가 높은 품위있는 단맛의 스위트 “kanzarashi”고 고구마 가루로 만든면 요리 ‘rokube “그리고 명물 인 「soumen pasta”입니다.

 

This post is also available in: 일어 영어